주일 예배 설교
2020년 6월 28일
사도행전 9:36-43
고익준 목사
매일성경
시편 101편 1절 - 103편 22절
101편1내가 인자와 정의를 노래하겠나이다 여호와여 내가 주께 찬양하리이다2내가 완전한 길을 주목하오리니 주께서 언제까지 내게 임하시겠나이까 내가 완전한 마음으로 내 집안에서 행하리이다3나는 비천한 것을 내 눈앞에 두지 아니할 것이요 배교자들의 행위를 내가 미워하오리니 나는 그 어느 것도 붙들지 아니하리이다4사악한 마음이 내게서 떠날 것이니 악한 일을 내가 알지 아니하리로다5자기의 이웃을 은근히 헐뜯는 자를 내가 멸할 것이요 눈이 높고 마음이 교만한 자를 내가 용납하지 아니하리로다6내 눈이 이 땅의 충성된 자를 살펴 나와 함께 살게 하리니 완전한 길에 행하는 자가 나를 따르리로다7거짓을 행하는 자는 내 집안에 거주하지 못하며 거짓말하는 자는 내 목전에 서지 못하리로다8아침마다 내가 이 땅의 모든 악인을 멸하리니 악을 행하는 자는 여호와의 성에서 다 끊어지리로다102편1여호와여 내 기도를 들으시고 나의 부르짖음을 주께 상달하게 하소서2나의 괴로운 날에 주의 얼굴을 내게서 숨기지 마소서 주의 귀를 내게 기울이사 내가 부르짖는 날에 속히 내게 응답하소서3내 날이 연기 같이 소멸하며 내 뼈가 숯 같이 탔음이니이다4내가 음식 먹기도 잊었으므로 내 마음이 풀 같이 시들고 말라 버렸사오며5나의 탄식 소리로 말미암아 나의 살이 뼈에 붙었나이다6나는 광야의 올빼미 같고 황폐한 곳의 부엉이 같이 되었사오며7내가 밤을 새우니 지붕 위의 외로운 참새 같으니이다8내 원수들이 종일 나를 비방하며 내게 대항하여 미칠 듯이 날뛰는 자들이 나를 가리켜 맹세하나이다9나는 재를 양식 같이 먹으며 나는 눈물 섞인 물을 마셨나이다10주의 분노와 진노로 말미암음이라 주께서 나를 들어서 던지셨나이다11내 날이 기울어지는 그림자 같고 내가 풀의 시들어짐 같으니이다12여호와여 주는 영원히 계시고 주에 대한 기억은 대대에 이르리이다13주께서 일어나사 시온을 긍휼히 여기시리니 지금은 그에게 은혜를 베푸실 때라 정한 기한이 다가옴이니이다14주의 종들이 시온의 돌들을 즐거워하며 그의 티끌도 은혜를 받나이다15이에 뭇 나라가 여호와의 이름을 경외하며 이 땅의 모든 왕들이 주의 영광을 경외하리니16여호와께서 시온을 건설하시고 그의 영광 중에 나타나셨음이라17여호와께서 빈궁한 자의 기도를 돌아보시며 그들의 기도를 멸시하지 아니하셨도다18이 일이 장래 세대를 위하여 기록되리니 창조함을 받을 백성이 여호와를 찬양하리로다19여호와께서 그의 높은 성소에서 굽어보시며 하늘에서 땅을 살펴보셨으니20이는 갇힌 자의 탄식을 들으시며 죽이기로 정한 자를 해방하사21여호와의 이름을 시온에서, 그 영예를 예루살렘에서 선포하게 하려 하심이라22그 때에 민족들과 나라들이 함께 모여 여호와를 섬기리로다23그가 내 힘을 중도에 쇠약하게 하시며 내 날을 짧게 하셨도다24나의 말이 하나님이여 나의 중년에 나를 데려가지 마옵소서 주의 연대는 대대에 무궁하나이다25주께서 옛적에 땅의 기초를 놓으셨사오며 하늘도 주의 손으로 지으신 바니이다26천지는 없어지려니와 주는 영존하시겠고 그것들은 다 옷 같이 낡으리니 의복 같이 바꾸시면 바뀌려니와27주는 한결같으시고 주의 연대는 무궁하리이다28주의 종들의 자손은 항상 안전히 거주하고 그의 후손은 주 앞에 굳게 서리이다 하였도다103편1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내 속에 있는 것들아 다 그의 거룩한 이름을 송축하라2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며 그의 모든 은택을 잊지 말지어다3그가 네 모든 죄악을 사하시며 네 모든 병을 고치시며4네 생명을 파멸에서 속량하시고 인자와 긍휼로 관을 씌우시며5좋은 것으로 네 소원을 만족하게 하사 네 청춘을 독수리 같이 새롭게 하시는도다6여호와께서 공의로운 일을 행하시며 억압 당하는 모든 자를 위하여 심판하시는도다7그의 행위를 모세에게, 그의 행사를 이스라엘 자손에게 알리셨도다8여호와는 긍휼이 많으시고 은혜로우시며 노하기를 더디 하시고 인자하심이 풍부하시도다9자주 경책하지 아니하시며 노를 영원히 품지 아니하시리로다10우리의 죄를 따라 우리를 처벌하지는 아니하시며 우리의 죄악을 따라 우리에게 그대로 갚지는 아니하셨으니11이는 하늘이 땅에서 높음 같이 그를 경외하는 자에게 그의 인자하심이 크심이로다12동이 서에서 먼 것 같이 우리의 죄과를 우리에게서 멀리 옮기셨으며13아버지가 자식을 긍휼히 여김 같이 여호와께서는 자기를 경외하는 자를 긍휼히 여기시나니14이는 그가 우리의 체질을 아시며 우리가 단지 먼지뿐임을 기억하심이로다15인생은 그 날이 풀과 같으며 그 영화가 들의 꽃과 같도다16그것은 바람이 지나가면 없어지나니 그 있던 자리도 다시 알지 못하거니와17여호와의 인자하심은 자기를 경외하는 자에게 영원부터 영원까지 이르며 그의 공의는 자손의 자손에게 이르리니18곧 그의 언약을 지키고 그의 법도를 기억하여 행하는 자에게로다19여호와께서 그의 보좌를 하늘에 세우시고 그의 왕권으로 만유를 다스리시도다20능력이 있어 여호와의 말씀을 행하며 그의 말씀의 소리를 듣는 여호와의 천사들이여 여호와를 송축하라21그에게 수종들며 그의 뜻을 행하는 모든 천군이여 여호와를 송축하라22여호와의 지으심을 받고 그가 다스리시는 모든 곳에 있는 너희여 여호와를 송축하라 내 영혼아 여호와를 송축하라